ViRobot

하우리샵 바로가기

하우리 소식

[보도자료] (주)하우리, 국내 맞춤형으로 진화한 세이지 랜섬웨어 유포 주의
등록일 : 2017.02.21

 

보안전문기업 (주)하우리(대표 김희천)는 최근 세이지 랜섬웨어가 한국어를 지원하는 등, 국내 맞춤형으로 진화하여 웹을 통해 국내에 유포되고 있어 사용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세이지(Sage)” 랜섬웨어는 전세계를 대상으로 활발히 유포되고 있는 랜섬웨어이며, 최근 2.2 버전으로 업데이트되면서 “파일 복구 지침” 안내문에 한국어를 추가하고 본격적인 국내 맞춤형 랜섬웨어로 진화하였다. 

하우리 관제 서비스에서 분석한 바로는 세이지 랜섬웨어가 악성코드 유포 공격도구인 “선다운(Sundown)” 익스플로잇킷을 통해 현재 국내에 유포 중인 정황이 확인되었으며, 기존에 주로 이메일을 통해 유포되던 방식에서 웹을 통해 국내의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확대/유포되고 있다고 전했다. 

해당 랜섬웨어에 감염될 경우, “볼륨 쉐도우 복사본(Volume Shadow Copy)”을 삭제하여 윈도우 복원을 불가능하도록 만든다. 이후 주요 파일들을 암호화하고 파일에 “.sage”라는 확장자를 추가한다. 암호화하는 주요 파일들에는 국내 문서편집프로그램인 한글의 확장자인 “.hwp”도 포함되어 있어 한글에서 작성된 문서들도 모두 암호화된다. 

하우리 CERT실은 “초기에는 한국어를 지원하지 않던 랜섬웨어들이 국내를 주요 시장으로 인식하며, 한국어를 지원하는 등 국내에도 적극적으로 유포한다”라며 “백신을 항상 최신으로 업데이트하고, 자사 ‘에이피티 쉴드’ 같은 다양한 무료 솔루션들을 활용하여 예방하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하우리 바이로봇에서는 해당 랜섬웨어를 “Trojan.Win32.R.Agent”의 진단명으로 탐지 및 치료가 가능하며, 바이로봇 에이피티 쉴드를 통해서도 사전 차단이 가능하다.
 


[그림1. 세이지 랜섬웨어의 파일 복구 지침 안내 화면]

 

▶ 바이로봇 랜섬웨어 정보센터 (http://www.hauri.co.kr/Ransomware/)

 

목록
- 본 정보에 대한 저작권은 ㈜하우리에게 있으며 이에 무단 사용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본 정보에 대한 이용문의는 “1:1 상담”을 이용하여 주십시오.
1:1상담